본문 바로가기
국내여행

[국내여행] 아산 데이트 (ft.지중해마을, 현충사)

by 꼬마박사무니 2022. 8. 6.
728x90

안녕하세요
꼬마박사무니입니다.

오늘은 급 아산으로 지중해마을 데이트를 떠났어요.


무작정 달려온 아산지중해마을
디스플레이단지 근처더라구요.
지중해 느낌뿜뿜?


그냥 짝꿍이 먹고싶어서 들어온 쭈꾸미집

탕정쭈꾸미

오 요기 미역국도 맛있다

쭈삼 2~3인 양이라고써있는데 32000원이래요
쭈꾸미양도많고 적당한 불맛에 매콤한맛
야채보다 쭈꾸미가 많아서조음
삼겹살도 훈제라 아주맛남ㅋ

철판아니라 해서나옴.
여름이라 안더워서 좋네요
철판쭈꾸미메뉴도있음ㅋ

소복한 계란찜
맛잇당

밥먹고 난뒤 시킨 볶음밥 2천원
가져가서 다볶아다 주시니깐 굿굿
더운날씨라 아주 쾌적하네요 ㅎㅎ

매운거먹고 바로근처 2블럭옆에있능 커피예술
검색해보니 이뻐서들옴
아아 2잔이랑... 포크가있다는건

크로플을 먹기위한거시다.
결혼준비로 다이어트중인데 오늘 본격 먹방쇼 ㅋㅋ

인테리어도 너무이쁘다
인스타갬성

화이트앤 푸릇푸릇


집으로 돌아오다 들른 현충사
아산왔는데 현충사는 가봐야지
얼마전에 한산 도 봤고!
아산현충사는 이순신장군님을 기리는절
아산태생이라고 한다.

전시관들어왓는데 재밋엇다 영화보고나서보니 감회가 새로움. 왜구의 세키부네 공격선, 아다케부네. 대장선

안에 유지온도가 20도라 정말시원
이날 34도였다 ㅜㅜ

현충사올라가는길에 있던 반송
너무 이뻐서 한컷
소나무과인데 저렇게 줄기갈래가 여러개로 나가서 예쁘고 정원수로 많이쓴다고한다

현충사의 모습
6시 폐관인데 아슬아슬 세이프하고 사진찍고
기도한번하고 내려옴
그래도 왔는데 봐서좋고 너무 예쁘고 위엄있다

내려가는길에 푸르른 곳에서 아쉬워서 한컷!

무작정달려왔는데 나름알찬 아산데이트 끝!


댓글0